default_setNet1_2

낙원악기상가 중고악기 기부 캠페인

기사승인 2017.11.27  07:13:52

공유
default_news_ad1

- 낙원악기상가, ‘서울학생 악기나눔 페스타’ 성공적 종료

국내 최대 악기상점 집결지 낙원악기상가와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이 함께 개최한 ‘서울학생 악기나눔 페스타’가 25일(토)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이번 ‘서울학생 악기나눔 페스타’는 낙원악기상가 중고악기 기부 캠페인이 서울시교육청과 손잡고 서울 전역의 1400여개 초·중·고등학교로 확대하자는 취지에서 개최된 행사다. 현장에서 중고악기 기부 활성화를 위해 낙원악기상가 번영회와 서울시교육청의 MOU 체결식이 진행됐다.

이번 행사를 위해 서울 관내 193개 초·중·고등학교와 특수학교의 학생과 학부모가 바이올린과 첼로, 플루트, 우쿨렐레, 디지털 피아노 등 30여 종 1000여 점의 악기 기증을 신청하는 등 서울시 전역에서 높은 호응을 얻었다.

행사에는 바이올린, 키보드, 기타 등 악기를 기증하는 100여명의 학생들과 서울시 교육청 조희연 교육감, 악기 수리를 맡을 낙원악기상가 상인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 국내 최대 악기상점 집결지 낙원악기상가와 서울시교육청이 함께 개최한 서울학생 악기나눔 페스타가 25일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업무협약식에 이어 악기를 기부해준 학생들에게 감사하는 의미에서 악기 기부 인증서를 수여했다. 이날 낙원악기상가를 방문한 학생들을 위해 평소에 접하기 힘든 비브라톤, 카바사, 클래터필러, 호른 등 28가지의 다양한 악기들을 직접 보고 경험할 수 있는 악기 체험부스도 함께 운영됐다.

30여명의 학생들은 낙원악기상가 상인과 함께 우쿨렐레를 직접 만들어보는 시간도 가졌다. 또한 직접 악기를 들고 온 학생들을 위해 낙원악기상가는 에코백, 텀블러 등 깜짝 선물을 증정했다.

서울시 학생들이 기증한 중고악기는 낙원악기상가의 악기수리 전문가들의 수리를 거친 다음 사회적배려대상자(저소득층 및 교육취약 학생)와 문화 소외·취약 기관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낙원악기상가와 서울시교육청은 중고악기 기증을 통한 기부 문화 확산 및 1학생1악기 운동 활성화를 위한 장기적인 지원방향을 수립할 예정이다.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낙원악기상가에서 진행하는 반려악기 캠페인이 서울시교육청과 만나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MOU를 통해 서울시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참여로 악기 나눔이 확대돼 악기가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위안과 희망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관민 기자 desk@egn.kr

<저작권자 © e조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20
set_new_S1N24
set_new_S1N25
set_new_S1N17
set_new_S1N39
set_new_S1N30
set_hot_S1N31
set_hot_S1N10
set_hot_S1N12
set_hot_S1N16
set_hot_S1N11
set_hot_S1N20
set_hot_S1N13
set_hot_S1N24
set_hot_S1N25
set_hot_S1N17
set_hot_S1N23
set_hot_S1N27
set_hot_S1N19
set_hot_S1N39
set_hot_S1N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