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공주문화원, 10월 2일 ‘추석 풍장마당’ 개최

기사승인 2017.10.06  18:00:09

공유
default_news_ad1
   

[(공주)조은뉴스=온라인뉴스팀]  공주문화원(원장 최창석)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시행하는 ‘2017 전통놀이문화 조성·확산 사업’ 사업의 일환으로 10월 2일 백제문화제 백제마을 고마촌에서 순수한 마을 풍장꾼들이 모여 추석 명절 풍장마당을 개최한다.

추석맞이 의당면 마을 풍장마당은 광복 당시 해방의 기쁨을 나누기 위하여 의당면의 모든 풍장패가 면사무소에 모여 풍장을 치기 시작한 것이 유래이며 추석 사흘 후에 이어지던 전통놀이다.

이번 행사를 연출한 공주문화원 이걸재 전 부원장은 “풍장마당은 1980년대 중반까지 이어졌으며 이 마당에서 재주있는 사람들을 모아 ‘의당면 풍장단’을 이루었고 백제문화제 풍장 대회에 면 대표로 출전하여 여러 차례 상을 타는 성과를 올린바 있다”며 “이후 백제문화제의 풍장 대회가 없어지면서 자연스럽게 단절되었던 것을 이번에 공주문화원이 기획하고 논두렁 밭두렁이 주관하여 되살리려는 것”이라 말했다.

이번 추석 시골(마을) 풍장마당은 공주시 5개 마을, 1개 초청 풍물단과 주관 풍장패 논두렁 밭두렁 등 100여명의 풍장패가 함께 하는 동네 풍장 마당으로 열린다.

격식이 없이 즐기는 흥의 풍장마당은 1부 모든 풍장패가 각각의 자리를 잡고 동시에 즐기는 <난장 풍장마당>으로 시작하여 2부에서는 각 마을 풍장패가 각기의 마을 풍장을 차례로 즐기는 <동네 풍장마당>으로 이어지고 3부에서는 모든 풍장패가 함께 즐기는 <합이 풍장마당>으로 진행된다.

또한 관람객과 함께 하는 프로그램으로는 처음 풍장을 치는 사람들만 모아 체험하는 <시골 풍장 체험 마당>과 관람객들 중 풍장을 치는 사람들이 즉석에서 모여 공연하는 <관객 풍장마당>이 있으며 모든 프로그램이 끝나면 모든 출연자와 관람객들이 함께 즐기는 <대동 풍장마당>으로 흥을 함께 나누는 것으로 구성되었다.

온라인뉴스팀 desk@egn.kr

<저작권자 © e조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30
set_hot_S1N16
set_hot_S1N20
set_hot_S1N24
set_hot_S1N3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